냥님 뫼시고 이사는 어떻게 해야 할까나요??ㅠㅡㅠ

냥님 뫼시고 이사는 어떻게 해야 할까나요??ㅠㅡㅠ

83 강하루맘 3 186 2 0

십년간  살던 동네에서  이사를 가야하는...하루네..

ㅠㅡㅠ...


엄빠가  출근  한  사이   복덕방에서 서방한테  연락을 해서는  예정에도 없었는데   집을  좀 보겠다고  ..

우째 이런일이...

 

현관 비번을 알려 주었다고...ㅡ.ㅡ,;;;;


오매  집구석이 난장판 이었을 꺼인데..우짤...


그나저나 놀랬을 하루가  걱정이 되서  일이  손에 잡히질 않고..


칼퇴하고  집에 가보니...

요래요래  다크써클이  발등을 찍고....누워계심요...

a6333f873729b8c844f3471fae624a8f_1558594612_6571.jpg

아고  안쓰런것...

a6333f873729b8c844f3471fae624a8f_1558594617_9033.jpg

아픈  뒤로는  저렇게 진갈색(?) 눈꼽이  낀다는요..

출근할떄  떼주고  나왔는데

퇴근해서 가보니 또 저렇게  눈꼽이가..

ㅠㅡㅠ

a6333f873729b8c844f3471fae624a8f_1558594624_2678.jpg

에고에고...울하루  긴장많이  했었나봉가....



사람을  동물 보다  좋아라 해서  그나마   다행이긴 했지만..

요래 엄빠도 없는데  예정에도 없이  낯선 이들이 들이 닥치면 울하루...힘들다냥...


동물병원서도  집에서 절대 안정 취하게 하라고 했는데 

미안하구먼  하루야...

크흡..


이날  이후로도   이틀동안   더  우리 없을때  집을 보고  갔다고.


아놔,..

반려 동물에 대해 1도 알지못하는... 특히나 고양이에 대해 1도  모르는 사람들인지..


첫날  고양이만 혼자 있는거 봤음  담엔 저녁 퇴근 후  보러 오면   되는것을

계속  주인도 없을때  고양이 혼자 있을때   드나드는건  무슨  경우인지..


마지막날 3번째 방문엔   부인까지 대동...

부인이  집을  못봤다고  보고싶다고 해서  또 와서 보고 갔다고 한다냥...

헐헐헐...


미챠부러...


3일 연짱  낯선이들 방문에 ..

어제는  하루가 스트레스 때문인지  한동안 안토하다가...퇴근해서 가보니 4군데나 토해 놓고..


오미...화가난돳....

.

.

.





이제  6월말에 이사를 해야 하는데 울 하루 어떻게 해야 스트레스 안받고 잘 이사를 할 수 있을까나요???

냥님 뫼시고 이사하신  집사님들...

조언 좀 해주시라요...

ㅠㅡㅠ


걱정이다냥...

안그래도 절대 안정  스트레스 받음 안되는 울하루 몸상태인데..

정말  걱정이네...


3 Comments
64 붕장군 05.23 18:46  
아이고 스트레스는 만인의 적인데..ㅜㅜ 이사때문에 신경 많이 쓰이시겠네요. 하루 건강도 더 걱정되궁...ㅜㅜ
어떤분은 아예 몇주간 다른집에 탁묘를 맡기기도 하더라고요. 집이 빠진다음 이사 완료하는 몇주간만 호텔링하듯이 지인집에 맡기고 그러던데.. 근데 그집은 서로 고양이들끼리도 어느정도 아는 사이라서 탁묘에 큰 어려움은 없었어요.
부디 빨리 집 계약이 성사되기를  바랍니다..ㅜㅜ
냥무룩 하루님 넘 놀라지말기를..
M 나루코 05.23 19:38  
걱정이 참 많으시겠네요. 이사만 해도 스트레스인데, 하류냥 건강까지...ㅠㅠ
7 여울맘 05.24 09:29  
저녁에 와서 보고 가면 될것을 그 사람들도 참 배려가 없네요~
긴장했을 하루생각에 더 속상하고 걱정됩니다 ㅠ,ㅠ
예민하고 까칠한 저밖에 모르는 여울이때문에 저도이사할때 정말 고민 많이 했었어요~
저 아닌 다른 사람들과 있으면 벌벌벌 떨며 이불속에만 숨어서 하루 종일이라도 나오지 않는 여울이를 어찌 해야하나 막막했었는데 여울이아빠와 상의한끝에 짐이 나가는 동안 본집에서 가방안에 여울이를 넣고 제가 데리고 있기로 했어요.
새집에서 방한켠에 넣어두라는 분들도 많으셨는데 자기영역에서 벗어난그 집에 낯선 냄새들이 여울이를 더 불안하고 무섭게 만들까 싶어서 본집에서 이사짐 다 나갈때까지 배란다에서 여울이와 둘이 있었네요 ㅠ.ㅠ
이삿짐 새집으로 다 가고나서 저도 여울이와 함께 마직막으로 이동~
새집에가서도 하루동안은 이불속에서 나오질 않아서 이불속에서 밥 먹이고 물먹이고 ㅠ.ㅠ 그때생각하니 또 짠해진다요 ㅠ,ㅠ
수시로 여울이를 들여다보며 며칠을 정리를 했는지 모르겠어라~
뭐니뭐니해도 가장 믿는 집사님과 함께 있는것이 가장 좋은것 같어요~ 그나마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이라요.
하루건강때문에 마음이 더불안하시겠어요 ㅠ.ㅠ
제목